MacBook Air 13"

from 일상다반사 2012.01.07 10:24


오래전부터 이거 한번 써봐야하는데...라는 말을 반복하다가 어제 하루만에 다시 작심하고 확 질러버렸습니다.
여윳돈이 좀 생긴 것이 가장 큰 이유이지만, 나이를 더 먹기전에 한번은 제대로 써봐야지 하는 마음이 컸지요.

다음주 월/화 즈음 회사로 배송이 올 것 같은데 하나씩 익혀나가려면 시간 좀 걸리겠지요;;;
프로그램도 구해야하고, 주변기기는 뭐 파우치 정도 사서 기스만 잘 방지하면 될 것이고...

회사 업무노트북으로 신청을 할까도 싶었지만 제 돈 지르고 제 것으로 쓰는게 더 맘 편할 것이라는 결론끝에^^
이제 집에서 식구들과 잘 활용하는 것이 관건!
후배는 i로 시작되는 프로그램 시리즈를 제대로 다 써보면 절대 다른  컴/OS로 못 갈것이라고 하더군요.

고수님들의 많은 조언 부탁드려요^^

@ 고미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0) 2012.01.20
길거리 흡연은 절대 No!  (0) 2012.01.20
MacBook Air 13"  (0) 2012.01.07
2012년의 다짐  (2) 2012.01.01
지하철역 꼼수들  (0) 2011.12.15
무엇이 맞는걸까?  (0) 2011.11.11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